집밥 이것저것 따뜻한 음식



오늘회에서 시킨 딱새우회는 제주도에서
먹었던 것보다 더 맛있었다~~~♥먹느라 사진없음..
대게장은 지에스에서 파는거랑 별반 다르지 않은 맛이라 굳이 또 사먹진 않을 것 같다. ㅎㅎ





순두부 찌개 보글보글...
근데 집에서 끓이면 김밥천국이나...
학교앞 백반집에서 먹던 그 맛이 안남....ㅠ
아무리 좋은 바지락을 써도
엠에스지맛은 못따라가는건가...ㅋㅋㅋ





햄소세지덕후라 집에 햄이 좋류별로 다 있다..
마트에 새로운게 보이길래 사와서 구워먹은날 ㅋㅋㅋ
프라이팬 바꿀 때가 됐다...
계란 후라이가 들러붙어서 망하기 시작...




뇸뇸... 불고기 마트에서 사온건데 너무 달더라..
그래도 야들야들하고 맛있어서 쌈싸서 잘 먹었다.




남자친구 주려고 처음 시도해본 핫케이크ㅋㅋ
근데 난 이거 넘 달아서 한입먹고 안먹음...
요즘 음식들이 죄다 왜케 달어?...
대체 설탕을 얼마나 넣는거지
디저트빵보단 담백한 바게트 포카치아..
사워도우빵같은게 넘 좋음....
거기에 버터바르고 치즈랑 올리브 햄넣어 먹으면
천국아닌가요...나중에 샌드위치집 열고싶다.
만들어서 내가 먹게..ㅋㅋㅋㅋㅋ..





미니언즈 보기전에 전자렌지에 팝콘 튀겨서
먹으며 봤다 ㅋㅋㅋㅋ 팡팡 소리나면서 금새
짭짤하고 고소한 팝콘이 완성되는데 넘 신기해...




설거지의 귀찮음이 보이는 사진
그릇 하나에 꾸역꾸역 담아 먹기..




내가 좋아하는 김치볶음밥 ㅎㅎㅎ




할아버지가 끓여주시는 청국장넣은 된찌..
할아버지는 맵게 안드시는데 난 매운거 좋아해서
늘 청양고추넣고 칼칼하고 맵게 끓여주시는데
진짜 밥세공기 먹을 수 있다..ㅋㅋㅋ
내가 끓이면 왜 저런맛이 안날까..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