먹은것들과 잡담 따뜻한 음식



이사가 코앞이라 장을 되도록 안보고
냉장고 탈탈 털어먹는 요즘..



김볶밥에 반숙 계란후라이 두개..ㅋㅋ



버섯 새우 마늘 때려넣은 토마토파스타..
맛있었다 ㅋㅋ



엄마 왔던 날에 오랜만에 회 먹었당 ㅋㅋ
서더리탕 끓는동안 회먼저 먹고..이집은
역시 광어가 젤 맛있음....


밥먹기 귀찮았던 날 받은 먹을거리
일용할 양식이었다..



겨울엔 한번씩 생각나는 쌀국수 ㅎㅎ
에머이, 메콩타이 쌀국수 좋아함 ㅋㅋㅋ
배민에 메콩타이는 전화주문만 되는 시간이라고 나와서 그냥 에머이 시켰다.



넴도 바삭하고 맛있었다.



또 냉동 볶음밥.. ㅋㅋ맨날 같은걸
먹어도 안질리는 인간이라 다행....
냉동김치볶음밥 엄지, 천일등등 여러군데에서
시켜먹어보다가 저게 젤 저렴한데 맛도
괜찮아서 정착함 ㅋㅋㅋㅋ천원도 안한다
사조 가마솥 김치볶음밥..ㅎㅎ
그치만 양이... 양많은 분들은 모자를지도



샌드위치 맛있긴한데 밑에 물 흥건해져서
그건 좀 별로 ㅠㅠ



엄마랑 늦은 점심으로 강남면옥가서
물냉면 먹은 날.. 난 이거말고 평양면옥가서
평냉 먹고싶었는데 엄마가 평냉 싫어해서....
ㅠㅅㅠ....왜죠....



고생했던 날 보상으로 먹은 이베리코 돼지
꿀맛이었다.



집정리하다가 배고파져서 오랜만에
한솥 치킨마요 사와서 먹었다.
소스 다 넣었더니 너무 짜...ㅠㅠ
근데 음식물 쓰레기 나오는게
싫어서 그냥 다 먹음



오늘은 큰삼촌이 차로 데려다준다고 하길래
아침으로 먹을거 싸서 같이 먹으면서 갔다.
별거 안들어갔지만 집김밥은 언제나 꿀맛ㅋㅋ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